뉴스

한국 등 OECD 회원국들, 석탄발전소에 수출신용 중단 합의

한국 등 OECD 회원국들, 석탄발전소에 수출신용 중단 합의

곽상은 기자

작성 2021.10.22 23: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을 포함한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 회원국 다수가 석탄 화력 발전소 신규 사업에 공적 수출신용 지원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OECD는 현지 시간 22일 배포한 성명에서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를 앞두고 기후 변화를 해결하는 차원에서 이러한 합의에 이르렀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합의에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과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일본, 영국, 유럽연합, 노르웨이, 스위스, 터키 등이 참여했습니다.

이번 조치 적용 대상에는 이산화탄소 포집·활용·저장 기술을 사용하지 않는 신규 석탄 화력 발전소들이 포함됩니다.

기존 발전소의 경우 대기 오염을 억제하면서 발전소 수명을 연장하거나 용량을 늘리지 않는 장비와 이산화탄소 포집·활용·저장 기술 도입을 위해 장착되는 장비에 관해서는 수출신용을 지원할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