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흥민-케인 빠진 토트넘, 비테세에 충격패

손흥민-케인 빠진 토트넘, 비테세에 충격패

김형열 기자

작성 2021.10.22 20:54 수정 2021.10.22 20: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로파 콘퍼런스리그에서 손흥민과 케인 등 주전들을 뺀 토트넘이 네덜란드 비테세에 져 조 3위로 추락했습니다.

산투 감독은 주말 리그 경기를 대비해 손흥민과 케인 등 주축 선수들을 원정길에 동행하지 않았는데요, '차-포' 빠진 토트넘은 무기력했습니다.

슈팅은 상대 절반도 못 미치는 7개에 그쳤고 그나마 좋았던 브리안 힐의 중거리슛은 이렇게 골대를 강타했습니다.

토트넘은 결국 후반 33분 결승골을 얻어맞고 1대 0으로 졌습니다.
 
조 선두에서 3위로 추락해 조별리그 탈락 위기에 놓였습니다.

BBC는 토트넘이 손흥민 등 스타들을 홈에 남긴 그 대가를 치렀다고 꼬집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