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누리호, 이륙 후 비행절차 마쳐…최종 성공 근접

[영상] 누리호, 이륙 후 비행절차 마쳐…최종 성공 근접

이강 기자

작성 2021.10.21 17:01 수정 2021.10.21 17: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누리호 발사
누리호 발사
누리호 발사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가 오늘(21일) 오후 5시 이륙 후 1단, 페어링, 2단 분리, 위성 모사체 분리 등의 모든 비행 절차(시퀀스)를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발사 성공 여부의 최종 판단은 데이터 분석 후에 내려지지만, 지금까지 정보로는 정상적으로 시퀀스가 진행된 것으로 보여 성공 기대를 높이고 있습니다.

누리호는 오늘 오후 3시 35분 연료 탱크 충전을 완료했으며 오후 4시 5분 산화제 탱크 충전을 끝냈습니다.

오후 4시 24분 발사체 기립 장치 철수가 완료됐으며 오후 4시 50분부터 10분간 발사자동운용(PLO)을 가동한 뒤 이륙했습니다.

누리호는 발사 후 127초가 지난 오후 5시 2분쯤 고도 59㎞에서 1단이 분리됐습니다.

오후 5시 4분에는 누리호에 탑재된 위성모사체(더미 위성)을 보호하는 덮개인 페어링이 분리됐습니다.

같은 시각에 2단 엔진 정지가 확인됐으며 3단 엔진 점화도 확인됐습니다.

오후 5시 6분 누리호는 비행 고도 500㎞를 돌파했고 5시 8분에는 비행 고도 600㎞를 돌파했습니다.

오후 5시 12분에는 누리호 3단 엔진 정지가 확인됐으며 15분에는 더미 위성이 정상 분리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