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코로나 사태 이후 스마트폰 과사용 심각"

"코로나 사태 이후 스마트폰 과사용 심각"

송인호 기자

작성 2021.10.21 14: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코로나 사태 이후 스마트폰 과사용 심각"
코로나19 유행 이후 스마트폰 사용 시간이 많이 늘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대한민국 의학한림원과 한국 의학바이오 기자협회는 전국의 만 15∼18세 청소년 271명과 만 20∼69세 성인 1천여 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유행 전후 스마트폰 등 디지털 미디어의 사용 현황' 온라인 설문조사에서 이런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응답자 중 하루에 4시간 이상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과사용' 그룹의 비율은 코로나19 사태 전에는 38%였지만 코로나19 사태 이후 63.6%로 늘어났습니다.

또 학습 외에 오락 등의 목적으로 하루에 4시간 이상 디지털 미디어 영상을 시청하는 경우도 코로나19 전 22.5%에서 2배 이상인 46.8%로 증가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 전후로 스마트폰과 디지털 미디어 사용 시간이 늘어나는 경향은 청소년과 성인 모두에서 나타났습니다.

배재현 고려대 의대 내과 교수는 "스마트폰 이용과 시청 시간이 길수록 스마트폰 과의존, 게임 장애와 같은 중독 증상이 나타날 뿐만 아니라 안질환과 근골격계질환 등 신체 문제가 발생할 위험도 크다"며 "관리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설문은 이달 8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 패널 조사로 진행됐으며, 표집 오차는 95% 신뢰구간에 ±3.1%포인트입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