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쟁 싫어하지만…" 아이키가 '스우파' 섭외 거절했던 이유

"경쟁 싫어하지만…" 아이키가 '스우파' 섭외 거절했던 이유

SBS 뉴스

작성 2021.10.19 16: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쟁 싫어하지만…" 아이키가 스우파 섭외 거절했던 이유
[SBS연예뉴스 | 지나윤 에디터] 댄서 아이키가 댄스 경연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연 비화를 공개했습니다.

어제(18일) 아이키는 그룹 마마무 멤버 솔라의 유튜브 채널 '솔라시도'에 출연해 화상 통화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인터뷰에서 아이키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대해 "이렇게까지 화제가 될 줄 몰랐다. 현실적으로 댄서들이 관심받는 일이 없었고, 댄서로 활동하며 외로움을 많이 느꼈었다"고 솔직하게 말했습니다.


아이키는 이어 "처음 '스우파' 출연 제의를 받았을 때 정말 감사하지만 두 번 정도 거절했다"면서 "힘들 것 같기도 했고, 저는 즐겁게 춤을 추는 것을 좋아해서 경쟁과 잘 안 맞는다"고 털어놨습니다.

하지만 미국 댄스 경연 프로그램 '월드 오브 댄스'에 참가해 4위를 기록했던 아이키는 "제가 경험한 것을 저희 훅 크루원들한테도 느끼게 해주고 싶었다. 경쟁을 통해 성장하고, '너희들도 당해봐라'하는 마음도 있었다"며 유쾌하게 경연 프로그램 출연 계기를 밝혔습니다.


자신도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성장했다던 아이키는 앞서 '월드 오브 댄스' 출연 이후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는 현실을 보며 '우리나라는 댄스에 대한 관심도가 낮구나' 생각했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현재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비롯해 숏폼 콘텐츠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아이키는 "처음에 숏폼 콘텐츠를 찍으며 귀여운 척을 할 때 스스로 '이래도 되나' 싶었지만, 이제는 그것마저 재미를 느낀다. 저한테는 편하게 춤을 출 수 있는 시간"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날 인터뷰에서 아이키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친해진 댄서로 웨이비의 '노제'를 꼽으며 "개인적으로 노제를 정말 좋아한다. 얼굴도 정말 예쁜데 춤추는 스타일이 제 스타일"이라고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아이키가 출연 중인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내로라하는 실력파 댄스 크루 8팀이 춤으로 정면 승부를 펼쳐 '서열 1위' 크루를 가리는 댄스 서바이벌 프로그램입니다. 아이키는 자신의 제자들과 '훅'이라는 팀을 결성해 눈에 띄는 기획력으로 독창적인 무대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사진=유튜브 '솔라시도 solarsido', 아이키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