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초구 사무실서 직원 2명 생수 물 마시고 쓰러져…수사 착수

서초구 사무실서 직원 2명 생수 물 마시고 쓰러져…수사 착수

유영규 기자

작성 2021.10.19 11:48 수정 2021.10.19 11: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서초구 사무실서 직원 2명 생수 물 마시고 쓰러져…수사 착수
서울 서초경찰서는 어제(18일) 오후 2시쯤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있는 한 업체 사무실에서 남녀 직원 2명이 생수를 마시고 쓰러져 수사에 나섰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사무실 책상 위에 놓여있던 생수를 마시고 "물맛이 이상하다"는 말을 한 뒤 의식을 잃고 쓰러졌습니다.

남성 직원은 아직도 의식을 회복하지 못해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방 당국은 여성 직원과 남성 직원이 약 1시간의 시차를 두고 호흡곤란을 호소하며 쓰러졌으며 현장에 도착했을 때 이미 의식이 없었다고 전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치정에 의한 사건은 아닌 것으로 보고 있지만 현재 자세한 사건 경위는 수사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이들이 마신 생수병을 국과수로 보내 약물 감정을 의뢰하는 한편 같은 회사 직원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