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서울 3도' 오전까지 추워요…수요일 '2차 한파'

[날씨] '서울 3도' 오전까지 추워요…수요일 '2차 한파'

SBS 뉴스

작성 2021.10.18 07:26 수정 2021.10.18 08: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어제(17일) 서울에는 평년보다 17일가량 일찍 얼음이 관측됐습니다. 추위는 오늘 아침까지 이어지다가 낮부터는 차츰 누그러진다고 합니다. 비 소식도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센터 연결해서 알아봅니다.

안수진 캐스터 전해 주시죠.

<캐스터>

주말 동안 잠시 겨울의 예고편을 보고 온 것 같죠?

오늘 아침까지도 추위는 이어지겠고요, 낮부터는 차츰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현재 일부 내륙과 산지의 기온이 영하권까지 떨어졌고요, 대관령의 기온은 무려 영하 4도까지 곤두박질쳤습니다.

서울의 기온도 3도로 어제보다는 다소 높다고 해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1도 아래로 떨어져 있는데요, 이렇게 추운 이유는 우리나라에 차고 건조한 고기압이 자리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점차 고기압이 남쪽으로 이동하면서 따뜻한 공기로 성질이 바뀌어서 낮부터는 기온이 차츰 오르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 서울 15도, 대구가 18도로 어제보다 3~5도가량 기온이 높겠습니다.

이렇게 기온이 오르면서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1차가 15도 이상 크게 벌어지는 곳도 있어서요, 오늘은 입고 벗기 편한 가벼운 외투로 체온 조절 잘해 주셔야겠습니다.

오늘 전국 하늘 대체로 맑게 드러나겠지만 낮부터 수도권과 그리고 강원 지역에 비가 시작돼서 내일은 대부분 지역에 내릴 텐데요, 특히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일 오후가 되면 비가 그친 뒤로 다시 강한 한기가 파고들면서 수요일에 2차 한파가 찾아온 뒤 당분간 추위가 계속되겠습니다.

들쑥날쑥한 기온 변화에 건강 관리 잘해 주셔야겠습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