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18일 오전까지 추위…수요일에 2차 한파 온다

[날씨] 18일 오전까지 추위…수요일에 2차 한파 온다

SBS 뉴스

작성 2021.10.17 20:12 수정 2021.10.18 01: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때 이른 추위는 내일(18일) 아침에도 계속됩니다. 그렇지 않아도 힘겨운 월요일 출근길이 벌써 걱정입니다. 도심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불러보겠습니다.

양태빈 캐스터, 해가 지면서 지금도 많이 추워 보이는데요.

<양태빈 기상캐스터>

네, 가을을 제대로 만끽하기도 전에 찾아온 추위라 그런지 찬 바람이 더욱더 매섭게 느껴집니다.

현재 이 시각 서울 기온이 7도까지 뚝 떨어졌는데요, 제가 입고 있는 겨울용 외투가 전혀 어색하지 않을 정도의 날씨고요, 오히려 조금 더 두껍게 껴입었어도 괜찮았겠다 라는 생각이 드는 정도입니다.

내일도 옷차림 따뜻하게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오늘 못지않은 추위가 이어집니다.

내일 아침 기온 대관령이 영하 4도, 철원이 영하 1도까지 떨어지겠고 서울 4도, 대전 2도, 대구 3도로 예상됩니다.

찬 바람이 불면서 내륙 지방도 체감온도는 0도 안팎까지 떨어지겠습니다.

낮에도 기온이 더디게 오르겠습니다.

낮 기온 서울이 14도에 머물겠고 대전과 전주 18도, 안동 16도로 오늘보다는 높지만 예년보다 낮겠습니다.

내일 저녁 수도권을 중심으로 비가 시작돼 모레 전국으로 확대될 텐데요, 양은 5~20mm로 적지만 이 비가 지난 뒤 또 한차례 북쪽 한기가 유입됩니다.

이에 따라 수요일 서울 아침 기온이 2도까지 다시 뚝 떨어지겠고 당분간 초겨울 같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가을 추위
옷차림 두툼하게 하시면서 체온 조절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장진행 : 편찬형)

▶ 서울 첫 얼음 · 한라산 상고대…64년 만에 최저 기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