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그리스 PAOK 구단 "이재영·다영 자매가 온다…흥분되는 일"

그리스 PAOK 구단 "이재영·다영 자매가 온다…흥분되는 일"

권종오 기자

작성 2021.10.17 09: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그리스 PAOK 구단 "이재영·다영 자매가 온다…흥분되는 일"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PAOK 테살로니키 구단은 오늘(17일)(한국시간) 그리스로 향한 이재영·다영(이상 25) 쌍둥이 자매의 기내 사진을 소개하며 입단을 공식화했습니다.

PAOK 구단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재영·다영 쌍둥이 자매가 테살로니키에 온다"며 "매우 흥분되는 일"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재영-다영 자매 출국 소식 알리는 PAOK 구단 (사진=PAOK 구단 소셜미디어 캡처, 연합뉴스)

구단은 두 선수의 뒷모습이 담긴 국내 사진을 소개하는 등 적극적으로 홍보했습니다.

그리스 현지 매체도 자매의 합류를 관심 있게 지켜보고 있습니다.

그리스 매체 포스톤 스포츠 16일 밤 두 선수의 한국 출국 모습을 화보로 소개했습니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16일 오후 늦게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그리스로 이동했습니다.

두 선수는 터키를 경유해 그리스에 입국해, 새 소속 구단인 PAOK에 합류할 예정입니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올해 2월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국내 무대에서 설 자리를 잃었고, PAOK 입단을 결정했습니다.

두 선수는 취업비자 발급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한 뒤 뒤늦게 그리스행 비행기를 탔습니다. 

(사진=PAOK 구단 소셜미디어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