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삼성전자 호찌민 공장, 내달 전체 가동 예상

삼성전자 호찌민 공장, 내달 전체 가동 예상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10.13 14: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삼성전자 호찌민 공장, 내달 전체 가동 예상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생산에 차질을 빚은 삼성전자 호찌민 가전공장이 다음 달 말쯤 생산라인 전체 가동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13일 현지 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베트남 호찌민의 사이공 하이테크 공단 관계자는 최근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현재 공단에 입주한 대다수 생산시설의 가동률은 70%에 이르며 다음 달에는 정상 수준을 회복할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이 공단에는 삼성전자 외에 정밀제조 업체인 니덱과 인텔 등 다른 외국계 기업들도 다수 입주해있습니다.

호찌민에 위치한 삼성전자 가전 공장은 직원 수가 7천여 명에 달하며 TV를 비롯해 세탁기와 냉장고, 청소기, 모니터 등 가전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가전공장은 지난 7월 직원 중 확진자가 다수 나오면서 생산라인 가동이 일부 중단됐습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