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상회복지원위원회' 첫 회의…"백신 패스 등도 검토"

'일상회복지원위원회' 첫 회의…"백신 패스 등도 검토"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1.10.13 10: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부겸 국무총리가 단계적 일상회복지원위원회 출범을 맞아 다중이용 시설 등에서의 백신 패스와 같은 새 방역 관리 방법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13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차 일상회복지원위원회 회의에서 "정부는 그간의 방역 성과와 높아진 백신 접종률을 바탕으로 단계적 일상회복의 여정을 준비하고자 한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당장 '마스크를 벗어던지자'는 것은 결코 아니며, 지금 단계에서 가능하지도 않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방역 조치를 완화하면서도 빈틈을 메우고 최악의 상황까지 대비할 수 있는 준비가 필요하며 이런 차원에서 백신 패스 등도 검토해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