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코스피 · 코스닥 급락…8거래일간 외국인 자금 2조 이탈

코스피 · 코스닥 급락…8거래일간 외국인 자금 2조 이탈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21.10.11 09: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코스피 · 코스닥 급락…8거래일간 외국인 자금 2조 이탈
국내 증시가 급격히 출렁이기 시작한 지난달 말 이후 2조 원이 넘는 외국인 자금이 증시에서 빠져나갔습니다.

코로나19 이후 증시 하단을 떠받치던 '동학 개미'들의 불안감도 커지는 모습입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가 1% 넘게 급락하기 시작한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8일까지 8거래일간 외국인은 국내 증시에서 2조844억 원어치를 순매도했습니다.

이 기간 코스피와 코스닥지수는 각각 5.66%, 7.90% 하락했습니다.

9월 한 달로 놓고 보면 외국인은 국내 증시에서 1조103억 원어치를 순매수했습니다.

'팔자 행진'을 멈추고 5개월 만에 월간 순매수를 보이며 돌아오는 듯했던 외국인이 다시 매도세로 돌아선 겁니다.

외국인은 지난 8거래일간 삼성전자를 9천816억 원어치 순매도했습니다.

기관(7천409억 원) 매도세까지 더해지며 삼성전자 주가는 7.98% 급락했습니다.

공급망 불안과 인플레이션 우려, 미국 부채한도 협상 불확실성, 중국 헝다그룹 사태 등 겹겹이 쌓인 대외 악재로 위험 기피 현상이 발생해 신흥국 증시에서 외국인 투자금이 대거 빠져나간 모습이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