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관련자 2명째 구속…김건희 소환 '초점'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관련자 2명째 구속…김건희 소환 '초점'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21.10.08 22: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관련자 2명째 구속…김건희 소환 초점
윤석열 전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가 연루된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 사건의 관련자가 추가로 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 이세창 영장전담 판사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김 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이 판사는 "범죄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습니다.

김 씨는 2010∼2011년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앞서 주가 조작 혐의로 김 씨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는데 연락이 두절된 이 모 씨를 제외하고 김 씨까지 현재 2명이 구속된 상태입니다.

검찰이 오늘(8일) 도이치모터스 본사를 압수수색해 내부 전산 자료 등도 확보한 데 이어 주요 관계자 2명이 구속되면서 김건희 씨에 대한 소환 조사가 조만간 이뤄질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