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농구, 수도권 5개 팀 무관중 개막…비수도권은 20% 입장

프로농구, 수도권 5개 팀 무관중 개막…비수도권은 20% 입장

김영성 기자

작성 2021.10.06 13: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농구, 수도권 5개 팀 무관중 개막…비수도권은 20% 입장
새 시즌 프로농구 수도권 홈 경기가 코로나19 탓에 무관중으로 열립니다.

한국농구연맹, KBL은 9일 개막하는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에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을 적용해 수도권 지역 5개 팀 홈 경기를 무관중으로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 삼성과 서울 SK, 고양 오리온, 안양 KGC인삼공사, 수원 kt가 관중 없이 홈 경기를 치르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새 시즌 공식 개막전인 9일 인삼공사와 전주 KCC의 경기도 무관중으로 열립니다.

비 수도권 지역 구단인 원주 DB, KCC, 대구 한국가스공사, 울산 현대모비스는 경기장 수용 인원의 최대 20%까지 관중을 받습니다.

창원 LG는 11일 홈 개막전에만 20%까지 관중을 받고, 이후에는 무관중으로 홈 경기를 운영합니다.

올 시즌 프로농구의 뉴미디어 중계는 네이버와 스포티비 나우, 아프리카 TV를 통해 볼 수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