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소속사 무단 침입해 아이돌 추행한 여성…스타쉽 "선처 없다"

소속사 무단 침입해 아이돌 추행한 여성…스타쉽 "선처 없다"

SBS 뉴스

작성 2021.10.05 11: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소속사 무단 침입해 아이돌 추행한 여성…스타쉽 "선처 없다"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소속 9인조 남성 아이돌 그룹 크래비티가 사옥 무단 침입자에게 신체 접촉 피해를 입었습니다.

지난 3일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일 당사 사옥에 신원미상자 A 씨가 무단 침입해 소속 아티스트와 접촉한 불미스러운 사건이 있었다"며 공식 입장을 발표했습니다.

스타쉽에 따르면 사옥 보안 시설이 갖춰져 있었으나 A 씨가 직원이 출입하는 틈을 타 건물 내부로 침입했고, 내부에서 대기 중이던 크래비티 멤버에게 접근해 신체 접촉을 행했습니다.

이에 아티스트와 함께 있던 매니저가 즉시 경찰에 신고해 경찰이 출동했지만, A 씨는 출동한 경찰관의 퇴거 및 동행 요구에 응하지 않고 당사 앞에서 한동안 소란을 피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양측 진술을 들은 뒤 A 씨에게 혐의가 있다고 보고 현장에서 검거했고, 스타쉽 측은 건물 내부·외부 CCTV 영상을 관할 경찰서에 전달해 A 씨의 무단 침입 및 신체 접촉 행위에 대해 신고했습니다.

현재 A 씨는 경찰 조사를 받고 있으며, 스타쉽 측은 "사옥 및 숙소 등의 방문은 엄격하게 금지되어 있음을 다시 한번 강력하게 알린다. 이후 이와 같은 사건 발생 시 선처 없는 처벌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끝으로 스타쉽 측은 향후 이와 같은 상황이 재발하지 않도록 아티스트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사진=스타쉽 엔터테인먼트)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