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종도서 스포츠카 연쇄 추돌…2명 사망 · 5명 부상

영종도서 스포츠카 연쇄 추돌…2명 사망 · 5명 부상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21.10.05 06: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어제(4일) 새벽 인천 영종도 해안도로에서 20대 남성이 몰던 스포츠카가 차량 2대를 잇달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스포츠카 운전자와 다른 차량에 있던 30대 외국인 등 2명이 숨지고 5명이 다쳤습니다.

사건·사고 소식, 백운 기자입니다.

<기자>

승용차 앞부분이 심하게 부서져 있고, 차량 파편으로 뒤덮인 도로에서 구조대원들이 바삐 움직입니다.

[구조대원 : 하나, 둘, 셋. 잡아주세요.]

인천 중구 영종도 해안도로에서 사고가 난 건 어제 새벽 1시 40분쯤.

20대 남성이 몰던 스포츠카가 앞서 가던 승용차를 들이받은 뒤 중앙선을 넘어 마주 달리던 소형차와 충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소형차에 타고 있던 리비아 국적의 30대 남성과 스포츠카 운전자 등 2명이 숨졌고, 5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사고 당시 스포츠카 운전자는 음주상태는 아니었는데 경찰은 과속 여부를 포함해 사고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

오늘 새벽 0시쯤엔 남해고속도로 순천 방향 진주분기점 근처에서 SUV 차량이 탱크로리를 들이받았습니다.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사고 충격으로 탱크로리가 옆으로 넘어지며 편도 3차로 중 2개 차로를 막아 차량들은 서행 운전해야 했습니다.

경찰은 3차로를 달리던 SUV가 차로를 바꾸는 과정에서 탱크로리를 들이받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