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국 "'북 미사일' 추가 정보 수집 중"…UN "충격 소식"

미국 "'북 미사일' 추가 정보 수집 중"…UN "충격 소식"

김윤수 기자 yunsoo@sbs.co.kr

작성 2021.09.30 07:38 수정 2021.09.30 10: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 소식이 전해지면서 미국이 추가적인 정보 파악에 나섰습니다. 유엔은 충격적인 소식이라며 북핵 문제에 대한 외교적인 해법을 강조했습니다.

워싱턴에서 김윤수 특파원입니다.

<기자>

젠킨스 미 국무부 차관은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와 관련해 추가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도 지난주에야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에 성공했는데, 곧바로 뒤이어 북한이 시험발사에 나서자 실제 어떤 수준인지 파악하기 위해 촉각을 세운 것입니다.

젠킨스 차관은 그러면서도 미국은 북한과의 외교 증진을 계속 시도하고 있다면서 대화 재개를 거듭 강조했습니다.

유엔은 충격적인 소식이라며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두자릭/유엔 대변인 : 매우 충격적인 보도들을 봤습니다. 한반도의 발전을 위한 유일한 길은 당사자들의 외교적 관여라는 점을 여전히 확신하고 있습니다.]

최근 북한의 도발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미 정보당국에서는 북한이 한국과의 관계 개선을 원하지 않는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남북 관계 개선으로 북한이 치러야 할 대가가 너무 크다는 것입니다.

[사일러/미 국가정보국 북한 담당관 : 북한은 한국과 지속적인 관계 개선을 추구하지 않고 있습니다. 문화적 영향, 정치적 영향을 비롯해서 관계 개선으로 치러야 할 비용들이 크기 때문입니다.]

이 정보 당국자는 또 북한이 언제 미사일을 쏘느냐보다는 비핵화라는 장기 과제에 초점을 둬야 한다고 말해 북한의 도발이 이어져도 미국이 그때그때 대응하지 않는 대응하지 않는 현재의 기조를 유지할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