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日 차기 총리 기시다 전 외무상 유력…결선투표서 곧 판명

日 차기 총리 기시다 전 외무상 유력…결선투표서 곧 판명

김경희 기자

작성 2021.09.29 14:14 수정 2021.09.29 14: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日 차기 총리 기시다 전 외무상 유력…결선투표서 곧 판명
기시다 후미오 전 일본 외무상이 오늘(29일) 열린 집권 자민당 총재 선거 1차 투표에서 예상을 뒤엎고 근소한 차이로 선두를 차지해 결선투표에서 스가 일본 총리의 후임으로 선출될 것이 유력시됩니다.

자민당은 오늘 열린 차기 총재 선거 1차 투표에서 1위를 기록한 기시다와 2위를 기록한 고노를 상대로 결선투표를 실시해 당선자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4명이 경쟁한 1차 투표에서 과반 득표자가 없었기 때문에 1·2위를 상대로 결선 투표를 해 당선자를 결정하는 겁니다.

결선 투표는 국회의원 표의 비중이 크기 때문에 국회의원 지지기반이 넓은 후보가 유리한데, 의원 표와 당원·당우 표가 동일한 수로 반영된 1차 투표에서는 기시다가 1표 차이로 고노를 앞섰습니다.

애초 고노가 1차 투표에서 1위를 할 것으로 관측됐으나 기시다가 예상을 깨고 고노를 앞선 만큼 결선 투표에서 기시다의 당선 가능성이 더 커졌습니다.

이날 결정된 새 총재는 다음 달 4일 소집되는 임시 국회에서 차기 총리로 선출됩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