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낮에 놀이터에서 여덟 살배기 목에 흉기 들이댄 40대 체포

대낮에 놀이터에서 여덟 살배기 목에 흉기 들이댄 40대 체포

유영규 기자 sbsnewmedia@sbs.co.kr

작성 2021.09.28 11: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대낮에 놀이터에서 여덟 살배기 목에 흉기 들이댄 40대 체포
대낮 놀이터에서 여덟 살배기 목에 흉기를 들이댄 4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A(49)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6일 정오쯤 완산구의 한 놀이터에서 놀고 있는 B(8) 군의 목에 흉기를 갖다 대며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놀이터에 칼을 들고 있는 사람이 있다"는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해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A 씨가 범행 당시 손에 쥐고 있던 흉기는 플라스틱 재질의 모형 칼이었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조사 결과 A 씨는 중증의 정신병력을 앓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그는 범행 경위와 동기 등을 묻는 경찰 수사관에게도 횡설수설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피의자의 정신과 치료가 필요하다고 보고 가족에게 A 씨를 인계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에 쓰인 흉기는 빵을 썰 때 쓰는 모형 칼이지만, 아동에게는 충분히 위협이 될 수 있다고 보고 피의자를 형사 입건했다"며 "범행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해 구속 수사는 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