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개 식용 금지 신중히 검토할 때"

문 대통령 "개 식용 금지 신중히 검토할 때"

문준모 기자 moonje@sbs.co.kr

작성 2021.09.27 14: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개 식용 금지 신중히 검토할 때"
문재인 대통령은 "개 식용 금지를 신중히 검토할 때가 되지 않았나"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7일) 청와대에서 열린 김부겸 국무총리와의 주례회동에서 유기 반려동물 관리체계 개선과 관련한 보고를 받고 이렇게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습니다.

김 총리는 반려동물 등록률 제고, 실외 사육견 중성화 사업 추진, 위탁 동물보호센터 전수점검 및 관리·감독 강화, 민간 보호시설 신고제 도입, 동물보호관리시스템 내실화 등에 대해 보고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토리, 마루, 곰이 등 반려견들과 함께 생활하는 애견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지난 2018년 7월 문 대통령의 딸 다혜 씨가 반려견 중 토리를 서울광장에서 열린 개 식용 반대 집회에 데려가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