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올림픽대로 무단횡단한 '무개념' 남녀…아찔했던 순간

[Pick] 올림픽대로 무단횡단한 '무개념' 남녀…아찔했던 순간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1.09.27 13:04 수정 2021.09.27 16: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올림픽대로 무단횡단한 무개념 남녀…아찔했던 순간
한 중년 남녀가 왕복 8차로인 올림픽대로를 무단횡단하는 영상이 온라인에 공개돼 누리꾼의 공분을 사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충격의 올림픽대로 무단횡단 목격'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작성자 A 씨는 "오늘 낮에 올림픽대로 여의도 부근 2차로에서 시속 80km로 주행 중이었는데, 좌측 중앙분리대 풀숲에서 나이 지긋한 남녀가 등산복 차림으로 등장해 잠시 두리번거리다가 무단횡단을 했다"고 적었습니다. 

이어 그는 "다행히 1~3차로는 별일이 없었지만 끝차로에서 주행하던 SUV는 급제동해서 거의 스치듯 사고를 면했다"며 "멀리서 본 저도 사람이 날아가는 줄 알고 놀랐다. SUV 차주 분은 밤에 악몽 꾸실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올림픽대로 무단횡단 남녀 영상
이후 해당 SUV 차주의 아들 B 씨는 지난 25일 '올림픽대로 무단횡단 블박(블랙박스) 영상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습니다.

그는 "올림픽대로에서 급정거를 못했으면 과실 비율이 어땠을까 찾아보다가 목격담이 올라온 걸 보게 됐다"며 "당시 4차로에서 SUV를 운전하신 분이 저희 아버지다. 그날 사고가 날 뻔했다고 말씀하셔서 블랙박스 영상을 같이 봤다"고 밝혔습니다. 

B 씨가 공개한 블랙박스 영상에는 중년으로 보이는 남녀가 갑자기 도로로 뛰어드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중앙선 부근에서 출발한 이들은 편도 4차선의 도로를 가로질렀습니다. 4차로에 있던 차주는 깜짝 놀라 경적을 누르며 급하게 차를 멈춰 세웠습니다. 

B 씨는 "아버지가 시속 50km로 천천히 주행하셨기 때문에 다행히 사고가 없었다는 생각이 든다"며 "급정거 때문에 차 안에 있던 물건들이 다 쏟아졌다. 아버지는 그날 분해서 잠을 못 주무셨다고 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올림픽대로에서 무단횡단을 하다니 목숨이 여러 개인가", "운전자의 정신적 보상은 누가 해주나", "사고라도 났으면 큰일 날 뻔했다" 등 댓글로 분노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