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통일부, 北 종전선언 '시기 상조'에도 "입장 변화 없어"

통일부, 北 종전선언 '시기 상조'에도 "입장 변화 없어"

김아영 기자

작성 2021.09.24 11: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통일부, 北 종전선언 시기 상조에도 "입장 변화 없어"
통일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 총회에서 제안한 종전선언이 "시기 상조"라고 선을 그은 북한 리태성 외무성 부상의 담화와 관련해, "정부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차덕철 통일부 부대변인은 오늘(24일) 정례브리핑에서 리 부상의 담화에 대한 통일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종전선언은 전쟁을 끝내고 평화 협상으로 들어가자는 정치적 선언이며,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 협상의 출발점으로서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 조치"라고 설명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차 부대변인은 "정부는 이러한 입장을 계속 견지하면서 다양한 계기를 통해 유관국들과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종전선언 등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신속하게 진전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 나갈 것이라는 입장을 말씀드리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 이틀 만인 오늘, 북한은 리태성 담화를 통해 "아직은 종전을 선언할 때가 아니"라면서 "미국의 적대시정책이 바뀌지 않는 한 종전을 열백번 선언한다고 해도 달라질 것은 하나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