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민주당 "언론중재법 협의, 26일이 데드라인…27일 통과 목표"

민주당 "언론중재법 협의, 26일이 데드라인…27일 통과 목표"

강민우 기자

작성 2021.09.23 14: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민주당 "언론중재법 협의, 26일이 데드라인…27일 통과 목표"
민주당이 오는 27일 열릴 국회 본회의에서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처리하겠다는 기존 입장을 재강조했습니다.

신현영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오늘(23일) 열린 당 정책조정회의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여야 '8인 협의체' 활동 시한인) 26일을 데드라인으로 잡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27일 본회의 방식에 대해서 정해진 것은 없다. 27일에 통과시켜야겠다는 목표는 갖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지난달 여야는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오는 27일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하기로 합의하고, '8인 협의체'를 구성했습니다. 협의체는 지난 8일부터 8차례가량 만나 논의했지만, '독소조항 삭제' 등을 놓고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습니다.

신 원내대변인은 "야당이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하고 있는 것에 상당한 유감을 표한다."라면서, "26일까지 시간이 얼마 나지 않은 만큼, (반대만 할 게 아니라) 국민의힘도 대안을 갖고 와야 한다."라고 압박했습니다.

오늘 정책조정회의에서 한병도 원내수석부대표는 "허위·조작 보도에 대한 정의 규정과 고의·중과실 추정 조항을 삭제하는 등 여러 가지에 대해 충분한 논의 여지가 있다."라는 취지로 발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언론중재법 '여야 8인 협의체'는 오늘 오후, 9번째 회의를 가집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