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니 군경, '수배 1순위' IS 연계 조직 수장 사살

인니 군경, '수배 1순위' IS 연계 조직 수장 사살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21.09.19 13: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인도네시아 군경이 '수배 1순위'인 이슬람국가(IS) 연계 조직 수장을 사살했다고 AP통신이 19일 보도했습니다.

인도네시아 중부 술라웨시 군사령관인 파리드 마크루프 준장은 전날 "군경 합동 팀이 파리기 모우통 지구 산악 정글 지대에서 교전 끝에 알리 칼로라, 자카 라마단 등 두 명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마크루프 준장은 칼로라에 대해 "수배 1순위의 테러리스트로 동인도네시아 무자히딘의 리더"라고 설명했습니다.

칼로라는 무자히딘 수장이었던 아부 와르다 산토소가 2016년 군경에 사살된 뒤 조직을 이끌어왔습니다.

이 조직은 이슬람국가에 충성을 맹세한 극단주의 조직으로 지난 5월에는 술라웨시의 한 마을에서 1명을 참수하는 등 기독교인 4명을 살해하기도 했습니다.

마크루프 준장은 "치안 병력이 이 조직의 잔당 4명을 추적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