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KT 고영표 2경기 연속 역투

KT 고영표 2경기 연속 역투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21.09.18 20: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프로야구 KT가 선발 고영표의 눈부신 역투를 앞세워 NC의 7연승을 저지했습니다.

배정훈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등판에서 무사사구 완봉승을 거두었던 KT 선발 고영표의 공은 오늘(18일)도 춤을 췄습니다.

우타자 몸쪽으로 휘어져 들어오는 투심과 홈플레이트 앞에서 뚝 떨어지는 체인지업의 조합으로 수많은 땅볼 아웃을 잡아냈습니다.

9회 아깝게 실점하며 2경기 연속 완봉승 도전은 실패했지만, 완벽투로 팀 승리의 발판을 놓았습니다.

KT는 NC의 7연승 도전을 저지하고 1위를 질주했습니다.

---

키움 이정후의 방망이는 오늘도 뜨거웠습니다.

1회 중전 안타로 첫 포문을 연 데 이어 3회 안타를 추가해 두 타석 만에 멀티히트를 완성했습니다.

7회 안타 하나를 더 추가하며 타율을 0.365까지 끌어올린 이정후는 KT 강백호와의 본격적인 타격왕 경쟁을 예고했습니다.

---

최인호가 생애 첫 만루포 포함 멀티 홈런을 쏘아 올린 한화는 선발 전원 안타까지 기록하며 롯데에 앞서고 있고, 오재일의 연타석포가 터진 삼성은 SSG에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기아는 황대인의 홈런 2개로 LG를 눌렀습니다.

(영상편집 : 우기정)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