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남 지역 태풍주의보…남해안 최대 120mm↑ 호우

전남 지역 태풍주의보…남해안 최대 120mm↑ 호우

신정은 기자

작성 2021.09.17 05:18 수정 2021.09.17 05: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이번 태풍은 제주도 남쪽 바다를 지나 내륙으로 올라오지는 않고 일본 방향으로 남해 바다를 지날 것으로 보입니다. 그래도 남해안 지역은 태풍의 영향으로 오늘(17일)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되고 있는데 어제 저희 취재팀이 전남 여수에 도착해서 현지 상황을 면밀히 살펴보고 있습니다. 현장 연결해 보겠습니다.

신정은 기자, 지금 보니까 아직 비가 내리는 것 같지는 않아요, 여수에는?

<기자>

네, 저는 지금 여수 국동항에 나와 있습니다.

지금 여수는 비가 추적추적 내리고 있습니다.

바람도 문득 가끔 불고 있는데요, 앵커 이야기한 것처럼 저희 취재팀은 어제 전남 여수에 도착을 해서 태풍이 다가오는 현장 상황 계속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확실히 어제보다는 빗줄기가 더 굵어지고 또 바람도 거세졌다는 걸 느낄 수가 있는데요, 태풍 찬투는 오늘 낮 12시쯤 전남 여수 지역을 가장 가깝게 지나갈 전망입니다.

앞서 새벽 4시경에는 여수, 광양, 순천 등 전남 지역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됐고 오늘 낮까지 점차 주변 지역까지 확대될 전망입니다.

오늘 남해안 지방에는 최대 풍속 20m의 강한 바람이 붑니다.

또 곳에 따라 많게는 120mm 넘는 비도 동반할 전망입니다.

해안가와 섬 지역 주민분들은 비바람이 불면 안전하게 실내에 머무시고 또 강풍이나 침수 피해 없도록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저희는 오늘 태풍이 물러날 때까지 전남 여수에서 계속 지역 상황 전해 드리겠습니다.

태풍 피해 제보 배너_기사 하단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