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잔여 백신으로 2차 접종 앞당겨…화이자 3주·모더나 4주

잔여 백신으로 2차 접종 앞당겨…화이자 3주·모더나 4주

최호원 기자

작성 2021.09.17 01: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신규 확진자는 오늘(17일)도 2천 명 안팎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리고 오늘부터는 잔여 백신 예약을 통해 2차 접종이 가능해지는데, 이렇게 되면 1, 2차 접종 간격도 줄일 수 있게 됩니다.

최호원 기자입니다.

<기자>

오늘부터 화이자·모더나 백신 1차 접종자는 의료기관에 연락해 잔여 백신 예약 명단에 올리거나, SNS 당일 예약을 하면 현재 접종 간격 6주보다 더 빨리 2차 접종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기남/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반장 : 화이자는 3주, 모더나 4주, 아스트라제네카는 4~12주 범위 내에서 2차 접종이 가능합니다. 1차 접종을 한 의료기관뿐만 아니라 다른 의료기관에 잔여 백신이 있는 경우에도 접종이 가능합니다.]

오늘은 화이자 1차 접종자는 지난달 27일 이전에 접종받은 경우, 모더나 1차 접종자는 지난달 20일 이전에 접종받았으면 잔여 백신 2차 접종이 가능합니다.

다만, 기존에 예약된 2차 백신과 다른 백신을 신청할 수는 없습니다.

잔여 백신 예약 시 기존의 2차 접종 예약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내일 오후 8시부터는 백신을 한 차례도 맞지 않은 18세 이상 성인 약 500만 명의 온라인 접종 예약이 시작됩니다.

이들의 접종은 다음 달 1일부터 이뤄지고, 백신의 종류는 화이자나 모더나 가운데 수급 상황에 따라 결정됩니다.

방역 당국은 오늘 모더나 백신 87만 1천 회분이 도입되는 등 백신 수급에는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