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제주 산지 최대 400mm 비…향후 태풍 경로는?

[날씨] 제주 산지 최대 400mm 비…향후 태풍 경로는?

SBS 뉴스

작성 2021.09.16 20:13 수정 2021.09.16 21: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지금 이 시간 태풍의 위치와 앞으로 자세한 이동 경로를 기상센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남유진 캐스터 전해주시죠.

<기상캐스터>

먼저 이 시각 태풍의 위치 먼저 살펴보겠습니다.

태풍 찬투는 현재 제주 서귀포 남쪽 약 210km 부근 해상에 위치를 해 있습니다.

세력은 여전히 '중'이고요, 지금 시속 16km 다소 느린 속도로 북상을 하고 있는데요.

세력은 그대로 유지한 채 속도만 조금 더 높여서 내일(17일) 오전에는 제주 남쪽 해상에 바짝 다가서겠고 오후 중으로는 대한해협을 빠져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현재 전남 남해안까지 확대된 태풍특보는 앞으로 그 밖의 전남과 경남, 동해상으로까지 확대가 되겠습니다.

이 시각 레이더 모습도 살펴보겠습니다.

지금은 제주와 전남, 해남 부근으로만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하지만 바람은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여수 간여암을 비롯해서 제주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초속 25m, 시속으로 환산하면 90km의 강풍이 관측이 됐는데요.

앞으로 내일까지 제주도에는 초속 40m, 남해안에도 최고 초속 30m, 나무가 부러질 만큼의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비도 많이 내리겠습니다.

이미 제주 산지에는 많은 비가 내렸는데 앞으로 400m 이상이 추가로 더 오겠고요, 그 밖의 전남 동부와 경남 해안에도 최고 120mm의 호우가 예상됩니다.

태풍의 고비는 오늘 밤부터 내일 오후까지입니다. 피해 없도록 철저히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태풍 피해 제보 배너_기사 하단용
▶ '초속 40m' 강풍 몰고 태풍 북상 중…이 시각 제주는?
▶ 남해안 강풍 · 폭우 예보, 어선 피항…이 시각 여수는?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