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태풍 찬투, 내일 남해 먼 해상 통과…최대 400mm 폭우

태풍 찬투, 내일 남해 먼 해상 통과…최대 400mm 폭우

SBS 뉴스

작성 2021.09.16 07:18 수정 2021.09.16 08: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우리나라를 향해 다가오는 14호 태풍 '찬투'는 내일(17일) 남해 먼바다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태풍의 강도는 조금 약해졌지만 제주와 남부지방에는 강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센터 연결해서 자세히 알아봅니다.

안수진 캐스터 전해주시죠.

<캐스터>

오늘은 태풍 찬투가 점차 우리나라로 다가오면서 오후가 되면 제주 남남서쪽 약 280km 부근 해상까지 올라오겠고요, 내일 아침이면 서귀포 남쪽 해상을 지나 오후가 되면 일본 규슈 쪽 대한해협을 빠져나갈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태풍의 강도는 다소 약해졌고 진로도 예상보다 더 남쪽으로 내려갔지만 제주와 남부지방은 직접 영향권에 들면서 많은 양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현재 제주 지역에는 비가 내리고 있고요, 점차 남부지방까지 확대된 뒤 내일 새벽이면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내일까지 제주 지역에는 시간당 50~80mm의 매우 강한 비가 쏟아지겠고요, 전남 동부와 경남 해안에 많게는 12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겠습니다.

여기에 제주와 남부지방으로는 바람까지 강하게 불겠습니다.

최대 순간 풍속이 초속 30~40m면 간판이 떨어져 나갈 정도의 매우 강한 바람인데요, 날아갈 물건은 없는지 다시 한번 꼼꼼하게 확인해 주셔야겠습니다.

이번 비는 내일 서쪽지역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해서 저녁이면 대부분 마무리가 되겠습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