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법 집회 주도' 양경수 민노총 위원장 구속적부심 기각

'불법 집회 주도' 양경수 민노총 위원장 구속적부심 기각

이강 기자 leekang@sbs.co.kr

작성 2021.09.15 17:12 수정 2021.09.15 17: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법 집회 주도 양경수 민노총 위원장 구속적부심 기각
불법 집회를 주도한 혐의로 구속된 양경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이 구속 여부를 다시 판단해달라고 법원에 요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1-1부(김재영 송혜영 조중래 부장판사)는 오늘(15일) 양 위원장의 구속적부심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앞서 양 위원장은 민주노총이 지난 7월 3일 서울 도심에서 개최한 전국노동자대회 등 불법 집회를 주도한 혐의로 이달 2일 구속됐습니다.

양 위원장의 변호인은 이날 열린 구속적부심 심문에 앞서 "검찰이 기소하려 한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는 위헌 소지가 크다"며 "적용된 죄목의 실제 선고형도 대부분 벌금형으로, 구속을 계속할 필요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