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북 정신병원 입원 환자가 여환자 성폭행…병원은 은폐 정황

전북 정신병원 입원 환자가 여환자 성폭행…병원은 은폐 정황

유영규 기자 sbsnewmedia@sbs.co.kr

작성 2021.09.15 14: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전북 정신병원 입원 환자가 여환자 성폭행…병원은 은폐 정황
전북의 한 정신병원에서 여성 환자를 성폭행한 남성 환자가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전북경찰청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50대 A씨를 불구속 송치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 7월 전북의 한 정신병원에서 병실에 혼자 있던 여성 환자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병원에는 간호조무사 등 4명이 있었지만, 다른 일을 하느라 A씨가 여성 환자의 병실에 들어간 사실을 10∼15분 뒤에야 알아차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또 성폭행 관련 장면이 담긴 폐쇄회로(CC)TV를 삭제하는 등 증거인멸 혐의로 병원 관리계장 B(40대)씨도 불구속 상태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B씨는 실수로 지운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경찰은 기계를 조작해야 영상을 삭제할 수 있는 점 등으로 미뤄 고의성이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지워진 폐쇄회로(CC)TV 등을 복원해 범행 사실을 확인하고 관련자들을 불구속 송치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