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AI 기술로 돌아온 '신해철 목소리' 라디오 방송

[영상] AI 기술로 돌아온 '신해철 목소리' 라디오 방송

한상우 기자 cacao@sbs.co.kr

작성 2021.09.12 16:18 수정 2021.09.12 17: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인기 라디오 DJ 겸 가수였던 고 신해철 씨의 음성을 AI 기술로 복원한 라디오 방송이 서비스됩니다.

KT는 AI로 복원한 신해철 씨의 목소리로 'AI DJ, 신해철과의 만남'이라는 제목의 라디오 프로그램 3편을 제작해 공급합니다.

이 프로그램은 자체 개발한 개인화 음성합성 기술로 신해철 씨가 2001년부터 2012년까지 11년 동안 진행했던 '신해철의 고스트스테이션' 라디오방송 데이터를 AI에게 학습시켜 만든 겁니다.

마치 신 씨가 다시 라디오를 진행하는 것처럼 평소 말투와 억양 등을 재연했습니다.

이 콘텐츠는 오늘(12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KT 기가지니를 통해 들을 수 있습니다.

17일부터는 KT 유튜브 채널에도 공개됩니다.

프로그램 1편은 "잘 들리나? 거의 10년 만이네요. 이렇게라도 여러분을 만나게 돼 반갑습니다"라는 신 씨의 목소리로 시작해 6분여 동안 진행됩니다.

(사진=KT 제공)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