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희망의 빛" 美 간호사가 백신 빈 병으로 만든 샹들리에

"희망의 빛" 美 간호사가 백신 빈 병으로 만든 샹들리에

SBS 뉴스

작성 2021.09.10 17: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NS를 통해 오늘(10일) 하루 관심사와 솔직한 반응을 알아보는 <오! 클릭> 시간입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업무를 맡은 미국의 한 간호사가 특별한 샹들리에를 만들어 화제입니다.

<오! 클릭> 첫 번째 검색어는 '모더나 샹들리에'입니다.

따뜻하고 은은한 빛을 내는 장식이 눈길을 끕니다.

모더나 샹들리에

작은 유리병들이 모여 아름다운 샹들리에를 이뤘는데 자세히 보면 이 유리병들은 전부 모더나 백신 약병입니다.

미국 콜로라도주의 볼더카운티 공중보건 간호사인 로라 와이즈 씨가 약병 400여 개를 재활용해 만들었습니다.

작품명은 '감사의 빛'.

코로나19 대응으로 애쓰는 의료진과 백신 접종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만들었습니다.

모더나 샹들리에

샹들리에를 제작하는 데는 꼬박 한 달이 걸렸다고 하는데요, 빈 병을 소독한 뒤 치과용 드릴로 구멍을 내고, 구슬과 수정을 끼워 완성했습니다.

누리꾼들은 "어두웠던 코로나19 시대와 대비되는 의미 있는 작품이네요." "정말 백신이 이 샹들리에처럼 희망의 빛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페이스북 Boulder County Public Health)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