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메시, 펠레 넘어 남미 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 예선서 해트트릭

메시, 펠레 넘어 남미 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 예선서 해트트릭

정희돈 기자 heedon@sbs.co.kr

작성 2021.09.10 1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메시, 펠레 넘어 남미 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 예선서 해트트릭
아르헨티나 축구 간판스타인 리오넬 메시가 브라질의 '축구 황제' 펠레를 제치고 남미 선수 A매치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메시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볼리비아와 치른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 예선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면서 혼자 세 골을 몰아넣어 아르헨티나의 3-0 완승을 이끌었습니다.

전반 14분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상대 수비수를 제치고 왼발 중거리 슛으로 선제 결승골을 뽑은 메시는 후반 19분 라우타로 마르티네스와 공을 주고받은 뒤 골문 정면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해 승부를 더 기울였습니다.

후반 43분에는 헤르만 페첼라의 중거리 슈팅을 골키퍼가 쳐내자 메시가 쇄도해 왼발로 차넣어 쐐기를 박았습니다.

2005년부터 아르헨티나 국가대표로 활동 중인 메시는 이날 해트트릭을 달성하면서 개인 통산 A매치 득점을 79골로 늘려 남미 축구의 새 역사를 썼습니다.

펠레가 가지고 있던 종전 남미 선수 A매치 최다골 기록인 77골을 넘어선 것입니다.

메시의 활약으로 아르헨티나는 남미 예선 8경기 무패 행진(5승 3무·승점 18)을 이어가며 브라질에 이은 2위를 유지했습니다.

현재 남자축구 역대 A매치 최다 득점자는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입니다.

호날두는 지난 2일 아일랜드와 치른 카타르 월드컵 유럽예선(포르투갈 2-1 승)에서 A매치 통산 110, 111호 골을 연달아 터트려 이란 축구의 전설 알리 다에이가 갖고 있던 종전 최다 골 기록(109골)을 경신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