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中 포함 아프간 주변 6개국 "내정 간섭 말고 인도적 지원해야"

中 포함 아프간 주변 6개국 "내정 간섭 말고 인도적 지원해야"

김용철 기자

작성 2021.09.10 11: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中 포함 아프간 주변 6개국 "내정 간섭 말고 인도적 지원해야"
중국을 포함한 아프가니스탄 주변 6개국은 탈레반 주도로 이뤄질 아프간 내정에 간섭하지 말고 인도적 지원을 하자고 국제사회에 촉구했습니다.

중국, 파키스탄, 이란,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등 아프간 주변 6개국 외교장관은 지난 8일 영상으로 진행한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16개 항의 공동성명을 채택했다고 중국 외교부가 10일 밝혔습니다.

장관들은 성명에서 "유엔 헌장의 규정에 따라 아프간의 주권 독립과 영토 보전, 내정 불간섭을 지지하고 아프간의 미래는 아프간 국민이 결정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아프간 국민과 단결해 아프간이 평화, 안전, 민족 화해, 안정 및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돕겠다는 약속을 재확인한다"며, "국제사회와 아프간 간의 지속적인 접촉, 특히 인도주의와 발전 방면에서 지원의 중요성을 재확인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아프간 측에도 ▲개방적이고 포용적인 정치 구조 형성 ▲온건한 대내외 정책 시행 ▲우호적인 대 주변국 정책 ▲지속적인 평화, 안전 및 장기적 번영이라는 공동의 목표 달성 ▲소수민족과 여성·아동 권익을 포함한 아프간의 기본 인권 존중 등을 촉구했습니다.

이와 함께 "카불 공항과 기타 민족·종교 단체 활동 장소에 대한 비겁하고 잔인한 테러 공격을 규탄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