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익위에 국민지원금 이의신청 쇄도…"하루 1만 3천 건"

권익위에 국민지원금 이의신청 쇄도…"하루 1만 3천 건"

유영규 기자

작성 2021.09.10 09: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권익위에 국민지원금 이의신청 쇄도…"하루 1만 3천 건"
국민권익위원회로 접수된 국민지원금 이의신청 건수가 나흘 만에 5만 건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현희 권익위원장은 오늘(10일) 라디오에 나와 "6일부터 권익위 국민신문고에 이의신청 창구를 개설했는데, 어제 오후 6시까지 약 5만 4천 건이 접수됐다"며 "하루 1만 3천 건에 해당하는 많은 숫자"라고 말했습니다.

전 위원장은 "작년 소득을 기준으로 지급대상을 선정했는데 '최근에 폐업해 올해는 소득이 크게 줄었다'며 기준을 재검토해달라는 요청이 많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의신청은 권익위 외에도 각 지역 주민센터 등에서도 할 수 있으며, 이의신청 내용을 수용할지는 각 지자체가 판단합니다.

한편, 전 위원장은 올해 추석 농·축·수산물 선물 금액을 10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올려달라는 일각의 요청에 대해서는 "국민이 동의하지 않는 부분이 있으며 자꾸 기준을 변경하면 청탁금지법의 취지가 훼손될 수 있다"며 변경불가 입장을 고수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