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귀문', 밴쿠버 아시안 영화제 특별 폐막작 선정

'귀문', 밴쿠버 아시안 영화제 특별 폐막작 선정

SBS 뉴스

작성 2021.09.08 14: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영화 최초로 2D부터 스크린X와 4DX 버전을 동시에 선보여 화제가 된 영화죠.

공포영화 '귀문'이 11월 개최되는 밴쿠버 아시안 영화제의 특별 폐막작으로 선정됐습니다.

밴쿠버 아시안 영화제는 캐나다 내 아시아 영화제 중 가장 오래된 역사를 자랑하는데요, 영화제 관계자는 '귀문'을 특별 폐막작으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스크린X가 시간 속에서 이동하는 이야기를 지닌 공포영화와 완벽하게 맞아떨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스크린X 관람으로 영화에 나오는 폐건물이 관객 주위에서 계속 움직이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거라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