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미얀마 코로나19 대응 위해 300만 달러 지원

정부, 미얀마 코로나19 대응 위해 300만 달러 지원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21.09.07 15: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미얀마 코로나19 대응 위해 300만 달러 지원
군부의 쿠데타로 유혈 사태를 겪은 미얀마 국민을 위해 정부가 인도적 지원을 나섭니다.

외교부는 오늘(7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미얀마 국민을 위해 정부가 300만 달러 규모의 코로나19 대응 인도적 지원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미얀마 국민에게 직접적이고 투명한 방식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추진해나갈 예정이며 이를 통해 미얀마 국민의 코로나19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미얀마 군부가 지원금을 남용할 소지를 차단하기 위해 국제기구 등을 통해 지원할 계획입니다.

앞서 정부는 군부에 대한 국제사회 제재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지난 3월 미얀마에 군용물자 수출을 중단하고 개발협력사업은 재검토하되 인도적 사업은 계속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