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준표 "윤석열, 곧 드러날 일 공작정치 운운…대국민 사과하라"

홍준표 "윤석열, 곧 드러날 일 공작정치 운운…대국민 사과하라"

백운 기자

작성 2021.09.05 11: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준표 "윤석열, 곧 드러날 일 공작정치 운운…대국민 사과하라"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당내 경쟁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홍 의원은 SNS를 통해 "곧 드러날 일을 공작정치 운운으로 대응하는 것은 기존 정치인들이 통상 하는 무조건 부인하고 보자는 배 째라 식 후안무치 대응"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앞서 한 매체는 윤 전 총장이 검찰총장 시절 여권 인사들에 대한 고발을 야당에 사주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이에 윤 전 총장은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권언 정치공작"이라고 일축했습니다.

홍 의원은 이에 대해 "정치를 처음 시작하는 신인답게 깔끔하게 대응해야 했다"며 "메시지 내용을 탄핵하다가 이제는 메신저를 탄핵하는 등 갈팡질팡 대응도 적절치 않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차라리 총장 시절 하도 총장 찍어 내기가 심해 그렇게라도 대응할 수밖에 없었다고 솔직하게 대응했더라면 상황이 달라졌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고발 사주 의혹을 기정사실화한 셈입니다.

홍 의원은 "이제 진실게임에 들어가 버려 일이 커질 대로 커졌다. 지금이라도 진실을 고백하고 대국민 사과를 하시라"라며 "세상에는 비밀이 없고 한국 정치판도 참 맑아졌다. 정직하고 거짓말하지 않는 대통령을 국민은 원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