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美, '카불 테러 자행' IS 보복 공습…"목표물 1명 제거"

美, '카불 테러 자행' IS 보복 공습…"목표물 1명 제거"

김영아 기자

작성 2021.08.28 12:20 수정 2021.08.28 15: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미국이 조금 전 아프간 내 IS에 대해 공습을 단행했습니다. 카불공항 테러에 대한 보복에 나선 것입니다.

김영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미 국방부는 우리 시간으로 오늘(28일) 오전, 아프간 낭가하르주에 드론 공습을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낭가하르주는 카불공항 자살폭탄테러를 자행한 IS-K의 근거지로 지목된 곳입니다.

공습으로 목표물 1명을 제거했고, 민간인 희생자는 없다고 미 국방부는 밝혔습니다.

사망한 1명이 카불공항 테러와 직접 연관된 인물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어제 카불공항 테러를 IS의 소행으로 규정하고 보복을 공언했습니다.

현지 시간 그제 오후 발생한 자살폭탄테러로 현재까지 미군 13명을 포함해 170명 가까운 사망자가 확인됐습니다.

사망자 가운데는 탈레반 대원 28명과 미성년자를 포함한 영국인 3명도 포함됐습니다.

부상자는 현재까지 확인된 숫자만 1천300명에 달합니다.

현지의 혼란과 열악한 의료환경을 감안하면 사상자는 더 늘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 국방부는 자살폭탄테러가 당초 두 번으로 알려졌지만, 한 차례만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추가 테러에 대한 위협도 커지고 있습니다.

[젠 사키/백악관 대변인 : 국가안보팀이 오늘 오전에 대통령과 부통령을 만나서 카불에 또 다른 테러 공격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했습니다.]

미 국가안보팀은 향후 며칠이 가장 위험한 시기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