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강제추방 전력' 에이미, 또 마약 혐의 체포

'강제추방 전력' 에이미, 또 마약 혐의 체포

SBS 뉴스

작성 2021.08.27 15:29 수정 2021.08.27 16: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강제추방 전력 에이미, 또 마약 혐의 체포
프로포폴 불법 투약 등 혐의로 강제추방됐다가 한국으로 돌아온 방송인 에이미가 또 마약 혐의로 체포된 사실이 알려졌다.

27일 OSEN은 "에이미가 마약 투약 혐의로 강원도의 한 경찰서에 긴급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에이미는 두 차례 마약류 관련 혐의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다.

2012년 프로포폴 불법 투약 사실이 적발돼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고, 2년 만인 2014년 의사 처방전 없이 확보한 졸피뎀을 투약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유죄를 인정받아 2015년 12월 한국에서 미국으로 강제출국당했다.

에이미는 이후 5년 만인 지난 1월 한국으로 돌아왔다. 당시 에이미는 "연예계 복귀할 생각 없이 한국에서 조용히 지내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7개월 만에 다시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되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SBS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