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야구 SSG, 1차 지명 윤태현과 계약금 2억 5천만 원에 사인

프로야구 SSG, 1차 지명 윤태현과 계약금 2억 5천만 원에 사인

유병민 기자

작성 2021.08.27 10: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야구 SSG, 1차 지명 윤태현과 계약금 2억 5천만 원에 사인
계약서에 사인하는 SSG 신인 1차 지명자 인천고 투수 윤태현 (사진=SSG 랜더스 제공, 연합뉴스)

프로야구 SSG 랜더스는 2022년 신인 1차 지명자인 인천고 투수 윤태현과 계약금 2억 5천만 원, 연봉 3천만 원에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윤태현은 구단 역대 최초의 신인 1차 지명 사이드암 투수로, 고교 2학년 때 인천고의 봉황대기 창단 첫 우승을 이끌었습니다.

그해 고교 최고 투수에게 주는 '최동원상'을 수상하는 등 수준급의 구위와 우수한 경기 운영 능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SSG는 윤태현이 기량뿐만 아니라 성실하고 모범적인 생활 태도 또한 갖추고 있어 팀의 미래를 책임질 선발투수 자원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계약 완료 후 기념 촬영을 하는 윤태현 가족

계약을 마친 윤태현은 "어렸을 때부터 부모님과 함께 인천 SSG랜더스필드를 자주 방문했고, 구단의 유소년 야구 교실 출신이자 열성 팬으로서 팀을 응원해왔다"며 "SSG는 나에게 야구선수로서 꿈을 갖게 해준 고마운 팀이다. 항상 선망의 대상이었던 팀과 계약을 하게 돼 매우 기쁘고 인천 연고 팀에 입단하게 돼 자부심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어 "무엇보다 지금까지 야구선수로 키워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리고 사랑한다는 말씀을 꼭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SSG 랜더스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