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의당, 조국 딸 의전원 입학취소에 "입시비리 근절 계기 삼아야"

정의당, 조국 딸 의전원 입학취소에 "입시비리 근절 계기 삼아야"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21.08.24 20: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의당, 조국 딸 의전원 입학취소에 "입시비리 근절 계기 삼아야"
정의당이 부산대학교의 조국 전 법무장관 딸 조민 씨에 대한 입시의혹 조사 결과에 대해 '입시비리' 근절의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부산대는 조 씨의 의학전문대학원 입시의혹에 대한 조사를 벌여, 학사운영규정에 따라 입학취소 결정을 내렸다고 오늘(24일) 발표했습니다.

이 수석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부산대가 학사 운영 규정에 따라 최종적인 행정조치를 내린 만큼 더 논란과 갈등을 지속하기보다는 보통 시민에게 박탈감을 안겨주는 불공정한 입시비리 근절의 계기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누구나 같은 출발선에서 시작할 수 있고, 특권과 반칙이 통하지 않는, 상식이 통하는 사회로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정의당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