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연경+쌍둥이 빠진 흥국생명, 코보컵 첫 경기 역전패

김연경+쌍둥이 빠진 흥국생명, 코보컵 첫 경기 역전패

정혁 작가, 최희진 기자

작성 2021.08.27 17: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23일) 경기도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여자 배구 KOVO컵 B조 1차전 흥국생명과 현대건설의 대결에서 현대건설이 3대 1로 승리를 거뒀습니다. 흥국생명은 지난 정규시즌 2위를 기록했던 강팀이었지만 김연경, 이다영, 이재영, 이한비, 김세영 등 팀의 핵심 선수들이 대거 이탈하게 되면서 강한 전력을 잃었다고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에 박미희 감독은 선수들이 경험을 쌓는 것이 중요하다며 아직은 시간이 필요하다고 의사를 내비쳤습니다. 현대건설과의 경기에서 흥국생명의 모습은 어땠을까요? 그 경기 장면을 <스포츠머그>에서 전해드립니다.

(글·구성 : 정혁, 편집 : 정용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