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낙연 "위드 코로나…방역 전략 패러다임 전환 고민해야"

이낙연 "위드 코로나…방역 전략 패러다임 전환 고민해야"

강민우 기자

작성 2021.08.23 21: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낙연 "위드 코로나…방역 전략 패러다임 전환 고민해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방역 전략의 패러다임 전환을 고민해야 할 시점"이라며, 이른바 '위드(with) 코로나' 시대를 위한 확장 재정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이낙연 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는 오늘(2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년도 예산에 '위드(WITH) 코로나' 능동 대응 예산을 반영해 필요하다면 국가 예산 650조 시대를 과감히 열어야 한다."라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확진자 감소세는 뚜렷하지 않고 자영업자, 소상공인들의 피해는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의료진과 의료시스템의 부담도 한계치를 향해 가고 있다."라며, "바이러스 때문에 입는 피해보다 감염을 피하기 위한 조치로 인한 사회경제적 피해가 더 크다는 지적도 나온다."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방역 전략의 패러다임 전환'을 제안, 코로나 19와 함께 살아가는 '위드 코로나' 체제로 코로나 대응 방식을 바꿀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우선 확진자 수 억제를 위한 현행 방역체제를 치명률과 사망자 최소화를 위한 위기 대응 체제로 전환할 것을 제안한다."라며, "백신 접종 우선순위도 치명률이 높은 고연령층 등 고위험군의 2차 접종 완료로 전환해야 한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후보는 또, "무엇보다 학교 대면수업 재개를 통한 학력격차 해소, 자영업 등 민생분야의 경제회복을 위한 중장기적 준비도 착실히 이행해야 한다."라고도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