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내일까지 남해안 · 지리산 부근 최고 400mm ↑ 비

[날씨] 내일까지 남해안 · 지리산 부근 최고 400mm ↑ 비

SBS 뉴스

작성 2021.08.23 17:25 수정 2021.08.23 17: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먼저 이 시각 레이더 모습을 통해 비 상황부터 확인해보겠습니다.

현재 충청과 경북에 강한 비구름이 위치하면서 시간당 20mm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아직 태풍이 다가오기 전이지만 우리나라에 위치한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고 있는 건데요.

지금 제주 남쪽 해상에 보이는 소용돌이가 태풍 오마이스입니다.

하지만 태풍 자체의 크기와 강도가 그리 강하지 않아 위성영상에서 모습은 뚜렷이 보이지 않는데요.

차츰 태풍이 북상하겠고,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저기압까지 더해지면서 우리나라에 많은 비를 뿌리겠습니다.

현재 예상대로라면 태풍은 오늘 저녁 8시 무렵 제주 서귀포에 가장 근접하겠고, 자정 무렵에는 남해안에 상륙하겠습니다.

때문에 내일까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 많게는 400mm 이상의 큰 비가 쏟아지겠고, 그밖에 남부지방과 제주도에도 최고 300mm, 중부지방에도 많은 곳에는 200mm 이상이 내리겠습니다.

현재 태풍특보는 제주와 남해상에 발효되어 있지만 밤에는 호남과 경남으로 확대되겠고, 서해안에도 강풍 예비특보도 발효되겠습니다.

내일 낮까지 강한 비가 예상되는 만큼 태풍 대비 철저히 해주셔야겠습니다.

(남유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