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승민 "윤석열, 캠프 인사들 도발 사과해야"

유승민 "윤석열, 캠프 인사들 도발 사과해야"

이현영 기자

작성 2021.08.23 12: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승민 "윤석열, 캠프 인사들 도발 사과해야"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경쟁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토론회 보이콧 논란과 캠프 인사들의 잇따른 발언 논란 등 입당 이후 행보에 대해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유 전 의원은 오늘(2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윤석열 캠프의 핵심 인사들, 윤 후보와 가까운 인사들은 도대체 무엇을 노리고 도발을 하는 거냐"고 따졌습니다.

캠프 신지호 정무실장의 '당 대표 탄핵' 발언, 익명의 캠프 관계자를 인용한 '비상대책위원회 추진' 보도, 그리고 어제 민영삼 전 국민통합특보의 '이준석 대표 사퇴 촉구' 발언을 가리킨 것입니다.

유 전 의원은 "캠프 인사들의 잇따른 도발에 대해 윤 후보 본인이 직접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유 전 의원은 "캠프 인사가 계속 당 대표를 흔드는데, 이런 일이 후보의 승인이나 묵인 없이 과연 가능한 일이냐"고 물었습니다.

유 전 의원은 "당 대표, 원내대표가 모두 없는 날 무슨 기습작전 하듯 입당한 것부터 예의가 아니었다"며 "입당 후 비전과 정책 발표는 없이 지지자들을 앞세워 당 접수를 시도하고 당 대표를 흔드는 일이 계속돼 정말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행여 힘으로 당을 접수해야 쉽게 후보가 된다고 생각한다면 그런 잘못된 생각은 버리기를 바란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당 대표를 흔들고 경선위원장을 바꾸고 경선룰을 바꾸겠다는 게 윤석열식 공정과 상식이냐"고 되물었습니다.

또 "돌고래와 멸치 얘기를 하면서 상대 후보들을 무례하게 비하하거나 토론회를 무산시킨 것을 무슨 공로를 세운 양 아부하는 사람들을 멀리하라"고 충고하기도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