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학기엔 등교 인원 확대한다…4단계도 2/3까지 등교

2학기엔 등교 인원 확대한다…4단계도 2/3까지 등교

안상우 기자 asw@sbs.co.kr

작성 2021.08.09 17: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올해 2학기에는 거리두기 4단계 지역에서도 재학생의 3분의 2까지 등교할 수 있습니다. 또, 교육 당국은 거리두기 3단계 지역에선 전면 등교까지 가능하다고 발표했는데요.

안상우 기자가 자세한 내용 전해드립니다.

<기자>

교육부는 4차 대유행 속에서도 오는 2학기에는 단계적으로 등교 인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우선, 개학 1주 전부터 개학 후 3주까지 한 달간을 집중방역주간으로 설정하고 이 기간에는 거리두기 3단계 지역의 초등학교는 저학년인 1~2학년은 매일 등교하고, 나머지 4개 학년 중 3개 학년까지 학교에 나올 수 있도록 했습니다.

중학교는 2개 학년까지 등교할 수 있고, 고등학교는 전면 등교가 가능합니다.

집중방역주간이 끝난 뒤에는 모든 학년이 매일 등교할 수 있습니다.

반면, 거리두기 4단계에선 등교 인원이 제한됩니다.

먼저, 집중방역주간에는 초등학교는 1·2학년만 중학교는 1개 학년만 등교할 수 있습니다.

고등학교는 백신 접종을 마친 고3은 매일 등교할 수 있고 백신을 맞지 못한 고등학교 1·2학년 중엔 한 학년만 학교에 나올 수 있습니다.

집중방역주간이 끝나면 이미 등교 수업이 시행 중인 학년을 포함해 학교별로 밀집도 2/3를 넘지 않는 수준에서 등교할 수 있습니다.

한편, 교육 당국은 가정학습 일수도 수업일수의 30% 수준인 57일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또, 개학 이후 갑작스런 감염 유행에 대비하기 위해 급식 시간 내내 환기하도록 하고 급식실 내 칸막이를 반드시 설치하도록 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