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선택 요구하면 경선 완주보다 지사직 사수할 것"

이재명 "선택 요구하면 경선 완주보다 지사직 사수할 것"

유영규 기자 sbsnewmedia@sbs.co.kr

작성 2021.08.06 12: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재명 "선택 요구하면 경선 완주보다 지사직 사수할 것"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오늘(6일) "만약 저에게 '대선 경선 완주'와 '도지사 유지' 둘 중 굳이 하나를 선택하라면 도지사직을 사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 오전 수원시 팔달구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2차 접종을 마치고 '지사직 사퇴론'에 대한 생각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이같이 말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선관위원장인 이상민 의원은 어제 라디오 인터뷰에서 "사실 이재명 후보가 지사직을 갖고 있지만, 마음은 콩밭에 가 있지 않으냐"며 "불공정 문제가 아니라 적절성 면에서 (지사직에서) 사퇴했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도지사직은 도민 1천380만께서 제게 맡기신 책임이기 때문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정치적으로 불리해 선거운동을 많이 하겠다고 사퇴하는 게 말이 되나"라고 반문했습니다.

아울러 이 지사는 '전 도민 재난지원금' 논란에 대해 "도민 의견을 수렴하고 시장 군수님 입장 반영해 합리적인 결론을 내도록 하겠다"고 했습니다.

이 지사는 5차 재난지원금 정부 지급안에서 제외된 소득 상위 12%에 대해 시·군과 분담해 지원키로 하는 전 도민 지급안을 설파해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