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올림픽 개막 열흘째'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 또 3천 명대

'올림픽 개막 열흘째'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 또 3천 명대

김정기 기자 kimmy123@sbs.co.kr

작성 2021.08.01 19: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올림픽 개막 열흘째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 또 3천 명대
올림픽 개막 열흘째인 오늘(1일) 일본 도쿄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천 명 넘게 나왔습니다.

도쿄도는 오늘 새롭게 확인된 코로나19 감염자가 3천58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어제 (4천58명)보다 1천 명 적지만 일요일 기준으론 역대 최다치입니다.

도쿄의 일간 확진자가 3천 명을 넘은 것은 지난달 28일(3천177명) 이후 5일째입니다.

도쿄에선 지난달 중순부터 신규 확진자 급증 추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까지 7일간 일평균 감염자는 3천105명으로, 1주일 전과 비교해 2.1배 수준으로 급증했습니다.

신규 감염자는 중증화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젊은 연령대에서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확진자를 연령대별로 보면 20대 1천146명, 30대 634명, 40대 433명, 50대 323명 순으로 많았습니다.

한편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선수 1명을 포함해 총 18명의 대회 관계자가 오늘 새롭게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조직위가 매일 신규 감염 상황을 발표하기 시작한 지난달 1일 이후의 올림픽 관련 감염자는 총 259명으로 늘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